한화테크윈이 최근 인공지능(AI)기술 분야의 선두기업인 엔비디아(NVIDIA) 글로벌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시큐리티 사업 경쟁력 강화에 나섰습니다.

 

엔비디아?

GPU(컴퓨터용 그래픽 처리 장치)를 개발제조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최근에는 딥러닝 기술을 기반으로 한 컴퓨터, 로봇 및 자율주행 차량 전용 GPU를 공개하며인공지능(AI) 기술을 선도하고 있습니다.

 

※ 딥러닝 : 컴퓨터가 여러 데이터를 이용해 마치 사람처럼 스스로 학습할 수 있도록 만든, ‘인공 신경망을 기반으로 한 기계 학습 기술.

 

 

한화테크윈은 이달 5일부터 7일까지 사흘간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미주 최대 보안 전시회 ‘ISCWEST 2017’에서, 엔비디아에서 개발하고 있는 지능형 영상 분석 플랫폼의 기술 파트너로서 업무 협력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엔비디아 구상중인 지능형 영상 분석 플랫폼은 딥러닝 기술을 기반으로 한 인공지능 GPU(컴퓨터용 그래픽 처리장치)를 카메라나 영상 저장장치 등의 시큐리티 제품에 탑재하여 보다 효율적으로 정보를 제공하는 운영플랫폼입니다.   

한화테크윈은 엔비디아의지능형 영상 분석 플랫폼을 적용하여, 촬영 중인 장면에서 이상 상황을 스스로 인지할 수 있는 인공지능카메라와 저장장치 개발에 주력할 예정인데요,



이를 통해서 도시감시영역에서는 교통량을 관리하거나 이상 상황을 감지하고, 리테일(소매점)분야에서는 매장 내 고객의 동선, 선호 제품 등을 분석해 마케팅 정보를 얻는 등 촬영 영상뿐만아니라 사람의 판단 능력을 대체하는 수준의 분석적인 정보를 더욱 빠르고 정확하게 제공할 수 있다고 합니다. 



한화테크윈 시큐리티부문 이만섭 대표이사는 “이번 엔비디아와의글로벌 업무 협력을 통해, 4차 산업혁명에 발맞춘 인공지능 기반의 시큐리티 기술 경쟁력을 선제적으로확보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이를 통해, 고객에게 보다 우수한 시큐리티 제품과 솔루션을 제공하고, 글로벌시장 석권에도 힘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신고

COMMENT 0